강아지는 간지럼을 탈까?

강아지가 간지럼을 타는지에 대한 주제는 많은 강아지 보호자들이 호기심을 갖는 주제 중 하나입니다. 간지럼을 타는 동물들은 매우 한정적인데, 대표적으로 영장류(오랑우탄, 침팬지), 쥐 등의 동물들이 알려져 있다.

강아지-간지럼

| 강아지도 간지러울 수 있다.

강아지 간지럼, 진실은?

동물 연구가들에 따르면, 강아지도 간지럼을 탄다고 한다. 다만, 사람처럼 웃지 않고, 신체적인 반응으로 간지러움 여부를 확인할 수 있다.

강아지가 간지럼을 타는 특정 부위를 건드렸을 때, 강아지가 귀를 튕기거나 등을 비틀거나, 발을 뻗는 등의 반응을 보일 수 있다.

강아지 간지럼 타는 부위

강아지는 온몸에서 간지러움을 느낄 수 있다. 다만, 배, 옆구리, 귀, 목, 등으로부터 간지럼을 탈 수 있다. 일부 강아지들은 아주 민감하게 간지럼에 반응하는 반면, 일부 강아지는 간지럼에 둔감하여 하품을 하는 경우도 있다.

✅ 강아지 , 옷을 편하게 느낄까?

강아지를 간지럽히면 나쁜가?

어릴때부터 강아지를 키워왔고, 간지럼을 위해 몸을 긁는 행위가 익숙하다면, 성견이 되어서도 간지럼에 익숙할 수 있다. 간지럼을 태워도 가만히 제자리에 머무르는 행위는 간지럼을 즐긴다는 신호로 받아들일 수 있다.

만약, 간지럼을 많이 겪어보지 않았거나, 간지럼이 불편해보이는 강아지가 있다면, 간지럼이 불안함을 유발할 수도 있다.

때문에 강아지가 자라온 환경에 따라서, 보호자는 적절한 행동을 하는 것이 필요하다.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