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아지는 오줌을 얼마나 참을 수 있을까

아침 점심으로 강아지 산책을 다닌다고 해도 대부분 9-6 일을 하는 현대인의 입장에서, 항상 걱정되는 부분이 있다. 바로 , 강아지가 어느정도 시간까지 배변을 참을 수 있는지. 대략적인 시간을 정리해 보고자 한다.

강아지-오줌

| 새끼 강아지가 무는 이유는 단지 재미있기 때문이다.

강아지가 오줌을 참는 시간

✔ 새끼 강아지(1살 미만) : 1개월부터 3개월까지 마다 1시간씩 늘어난다고 볼 수 있다. 3개월령 새끼강아지는 최대 3시간 정도 참을 수 있다고 볼 수 있다.

✔ 1살 이상 성견 : 보통 성견의 경우 6시간 ~ 8시간 정도 오줌을 참을 수 있다.

✔ 8살 이상의 노견 : 몸무게와 건강 상태에 따라 2시간 ~ 6시간

위의 시간들은 대략적인 기준이며, 강아지의 나이, 크기, 건강상태, 물의양 등 다양한 요인들이 오줌싸는 시간에 영향을 미친다.

오줌을 오래참았을 때 생기는 부작용

다양한 이유로 강아지가 오줌을 오랫동안 참을 수 있다. 그렇다면, 강아지가 오줌을 오래참는 일이 자주 반복되었을 때 생기는 부작용들은 어떤 것이 있는지 알아보자.

방광염

오래 참다가 오줌을 보게 되면, 방광에 물이 쌓여 염증이 생길 수 있다.

요로감염

오줌을 참다가 방광에 물이 쌓이면, 세균이 번식하기 쉬워져 요로감염을 일으킬 수 있다.

신장 문제

오랫동안 오줌을 참으면, 신장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다. 방광에 쌓인 물이 신장에 압력을 가해 신장 기능을 저하시키고, 심각한 경우 신부전을 일으킬 수도 있다.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