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이 사료를 강아지가 먹어도 될까

강아지와 고양이를 함께 키우는 사람들은 한번쯤 품어보았을 궁금증이다. 유독 고양이 사료 앞에서 정신못차리고 침을 흘리는 강아지를 보면 안타까운 마음이 들때도 있다. 어차피 강아지는 잡식성인데, 같이 먹는다고 탈이나겠어? 싶은 마음에 때로는 고양이 사료를 준 적도 있을 것이다. 하지만 명심하자.

| 강아지에게 고양이 사료를 먹이는 행위는 강아지에게 건강상의 문제를 일으킬 수도 있다.

이제부터 강아지를 키우는 반려인으로써 알아두어야하는 것들에 대해서 알아보고자 한다.

고양이 사료와 강아지 사료의 차이

고양이는 육식 동물이기 때문에, 사료에도 고기 함량이 높다. 따라서, 강아지 사료보다는 훨씬 더 많은 단백질과 지방을 함유하고 있는 것이다. 그러나 강아지는 잡식 동물이기 때문에, 고양이에 비해 좀 더 균형이 잡힌 사료가 필요하다.

특히 단백질과 지방 성분에서 압도적인 차이를 갖고 있는데, 성견의 경우 단백질 성분이 18% 이상인데 반해, 성묘 기준 사료는 26% 이상에 달한다. 때문에 강아지가 고양이 사료를 자주 먹다보면, 자연스레 살이 찌게 되는 것이다. 반면, 고양이가 강아지 사료를 먹게 된다면, 비타민 D와 타우린 등 특수 영양소 합성 능력이 떨어져 건강에 악영향을 미칠 수도 있다.

고양이 사료를 강아지가 먹었을 때 생기는 위험 7가지

물론 한두번 먹는다고 해서 강아지의 건강이 급격하게 나빠지는 것은 아니다.

강아지가 고양이 사료를 선호한다고 하여, 고양이 사료를 주기적으로 주다보면, 강아지에게 다음과 같은 위험이 생길 수 있다는 것이다.

  • 복통
  • 구토
  • 설사
  • 비만
  • 췌장염
  • 신장병
  • 간질환

강아지가 고양이 사료를 먹지 못하게 하는 방법

  • 고양이 사료는 개가 먹는 곳과 다른 곳에 보관한다.
  • 만약 함께 사료를 주게 된다면, 강아지가 닿을 수 없는 높은 곳에 음식을 올려둔다.
  • 고양이 사료를 밀폐용기에 하루 종일 보관하면서 강아지의 흥미가 떨어질 수 있도록 한다.

고양이가 주기적으로 구토를 하는 이유 >>

Leave a Comment